거짓말과 목의 상관관계


° 바디랭귀지 전문가들은 ‘거짓말이 의심된다면 상대방의 목을 보라’라고 조언한다.

° 바디랭귀지를 연구하면 변연계 반응이 표출되는 때를 발견하게 되는데, 특히 부정적이거나 위협적인 경험을 진정시키는 행동이 뒤따라온다는 것을 알 수 있다. 흔히 ‘적응자(adapters)'로 불리는 이런 행동은 뭔가 불쾌하거나 귀찮은 것을 경험한 뒤에 우리를 진정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.


° 뇌가 우리를 정상 상태로 복구하려 시도할 때, 즉 편안하게 해주려(진정시키려) 할 때에는 몸의 협조를 얻는다. 이것은 즉각 읽을 수 있는 외적인 신호이므로 상황을 통해 관찰하고 해석할 수 있다.


° 이처럼 진정시키는 행동은 인간에게만 나타나는 독특한 것이 아니다. 예를 들어 고양이와 개는 진정시키기 위해 자기 스스로 핥거나 서로를 핥아 준다. 인간의 진정시키기 행동은 그 종류가 더욱 다양한데, 몇몇은 분명하지만 아주 미묘한 것도 있다.


° 진정시키는 행동이라 하면 사람들은 대개 아기가 엄지손가락을 빠는 행동을 떠올린다. 하지만 나이가 들면 자신을 진정시키기 위해 좀 더 분별력 있고 사회적으로 받아들여질 만한 방식으로 행동한다(껌 씹기, 연필 깨물기).


° 한 예로 목을 만지거나 쓰다듬는 것은 스트레스에 반응할 때 가장 자주 나타나는 진정시키기 행동이다. 

목만지기.png

목만지기02.jpg

° 여성은 흉골상부오목(suprasternal notch)이라고 불리는 천돌을 손으로 가리거나 그 부분에 손을 댐으로써 자신을 진정시킨다.


° 천돌은 울대뼈(‘아담의 사과’라 불리는 후두의 연골이 약간 튀어나온 부분)와 쇄골 중앙에 오목하게 글어간 부분을 가리키며, 목 보조개라고도 한다.

천돌01.jpg

° 여성이 손으로 이 부분을 만지거나 가리는 것은 대개 괴롭다거나 위협을 느낀다거나 불안하다거나 무서워한다는 뜻이다. 이는 거짓말을 하거나 중요한 정보를 숨길 때 탐지되는 중요한 행동단서이다.

Rachel_Reupke_-_Supra_Sternal_Notch.jpg     천돌06.png



천돌03.jpg 천돌05.jpg



☞ 전 FBI 수사관 조 내버로의 경험담

° 언젠가 나는 무기를 소지한 도주자가 자신의 어머니 집에 숨어들었을지도 모른다는 추측 아래 수사를 진행한 적이 있다. 나는 다른 수사관과 함께 그녀의 집에 찾아가 몇 가지 질문을 했다.

조내버로.png

° 내가 “당신 아들이 이 집에 있습니까?”라고 물었을 때, 그녀는 천돌을 문지르며 “아니요, 그 아이는 여기에 없습니다.”라고 대답했다.

° 그녀의 행동에 주목한 나는 몇 분 뒤에 “당신이 직장에 있는 동안 아들이 몰래 집 안에 들어왔을 가능성은 없습니까?”라고 다시 물었다. 

그녀는 다시 한 번 손을 천돌까지 올리고는 “아닙니다. 그랬다면 내가 알았을 거예요.”라고 대답했다.

° 이 때 나는 그녀의 아들이 그 집 안에 있음을 확신했다. 다른 질문에서는 그러지 않았는데 내가 아들이 있을 가능성을 제시할 때만 그녀가 목에 손을 댔기 때문이다. 

나는 떠나려고 일어서면서 쐐기를 박기 위해 한 가지 질문을 던졌다. “당신은 아드님이 이 집에 없다는 것을 확신하시죠. 그렇죠?”

° 이번에도 그녀는 손을 목으로 가져갔던, 나는 그 집을 수색할 수 있는 영장을 요청했고, 결국 옷장 속에 숨어 있던 그녀의 아들을 발견해 체포했다.

천돌02.png


° 나는 마주한 상대의 마음 속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그 상대가 진정시키는 행동을 하는지 살펴본다. 

예를 들어 내가 “00씨를 아십니까?”라고 물었을 때 상대방이 “모릅니다.”라고 대답하면서 즉시 자신의 목이나 입을 건드리면, 그가 불편함을 진정시키고 있음을 알아챈다. 그들은 감정적으로 불편하거나 의심 또는 불안이 있을 때 목에 손을 댄다.

+ Recent posts